Home > 브랜드 > 다산책방

 

우리가 살아 있는 모든 순간
거부할 수 없다, 이 얼마나 짙은 휴머니티인가.
- Expressen
 
몰아치는 감동은 말름퀴스트가 얼마나 훌륭한 작가인지 보여준다.
뛰어난 감정 묘사와 예술적인 절제, 수작이다.
- 뉴욕타임스 북리뷰
 
슬픔에 관한 가장 파워풀한 이야기
우리가 아직 살아 있는, 그리고 살아가야 하는
모든 순간과 그 이유에 관하여
 
소중한 사람들과의 마지막 순간은 당장 다음 주에 찾아올 수도 있다. 지겨우리만치 평온한 일상을 반복하는 우리는 지금 이 삶이 얼마나 부서지기 쉬운 것인지 깨닫지 못하고 살아간다.
아이의 탄생이..
(0)
검은 개
제4회 창비청소년문학상 수상 작가 추정경의 신작 장편
핏빛 테니스 코트 위에서 벌어지는 치열하고도 숨 가쁜 이야기
 
 
유소년 테니스계의 유망주 십팔 세 임석.
정신을 잃고 쓰러진 후 눈을 떠보니 교통사고 가해자가..
(0)
아서 페퍼 : 아내의 시간을 걷는 남자

(0)


빅 엔젤의 마지막 토요일
당신을 웃기고 울릴 새로운 스토리텔링의 걸작! 아무도 말릴 수 없는 시한폭탄 같은 가족이 온다 루이스 알베르토 우레아의『빅 엔젤의 마지막 토요일』이 다산책방에서 출간되었다. 루이스 알베르토 우레아는 시, 소설, 수필 등 다양한 분야를 넘나드는..
(0)
아버지와 아들의 교향곡
한국 서양음악계를 대표하는 음악가 가족의 끈끈하고도 뜨거운 애정과 유대를 엿보다! 20세기를 대표하는 작곡가이자 성악가 금수현의 탄생 100주년을 맞아 한국인이 사랑하는 지휘자 금난새가 직접 추려 다듬은 아버지의 글 75편에 아버지와 음악, 그리고..
(0)
춤추는 고복희와 원더랜드
웬만한 투숙객은 다 마음에 들지 않는 호텔 사장 고복희 그녀가 가장 싫어하는 ‘진상 손님이 왔다! 누군가는 고복희를 괴팍한 여자라고 정의하지만 그건 사실이 아니다. 단지 고복희는 ‘정확한’ 루틴을 가지고 있을 뿐이다._15쪽 ..
(0)
최후의 만찬
제9회 혼불문학상 수상작 “같은 작가로서 시샘이 날 정도이다” _한승원(소설가·심사위원장) 제9회 혼불문학상 수상작 『최후의 만찬』이 출간됐다. 올해 혼불문학상 응모작은 총 263편이었고 예심을 통과한 작품은 총 6편이었다. 그중..
(0)
   [1]   2  3  4  5  6  7  8  9  10